본문 바로가기

분류 전체보기83

소형 주택 및 오피스텔 신축 기회 60㎡ 소규모 신축주택 구입시 취득세, 양도세, 종부세 주택수 제외로 중과 배제... 도시형생활주택 등 다양한 주택 공급 확대 유도 최근 국토교통부에서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국민의 주거 안정과 국가의 건설 경기를 위해 다양한 유형의 주택 공급이 필요하다는 결론을 내렸습니다. 특히, 1인 가구 증가와 고령화 등으로 인해 다양한 주택 수요가 증가하고 있는 상황에서 소형 주택 및 오피스텔의 건설이 중요하게 여겨지고 있습니다. 소형 주택과 오피스텔 건설 활성화 정책 이에 따라, 소형 주택과 오피스텔 건설을 활성화하기 위한 다양한 정책이 제안되었습니다. 세대수 제한 폐지 방 설치 제한 폐지 소형 신축 주택 주택수 제외 주차장 기준 완화 입지규제 완화 세제혜택 발코니 설치 허용등의 대책 이들을 통해 소형 주택과 .. 2024. 1. 29.
주담대 DSR산정시 최대 40년 적용 금융당국은 최근 가계대출 급증의 주범으로 지목된 50년 만기 주택담보대출(주담대)의 한도를 줄이는 조치를 취하고자 총부채원리금상환비율(DSR) 산출 기준을 강화하였습니다. 31일에 따르면, 금융위원회는 다음 주에 행정지도를 통해 50년 만기 주담대의 산정 만기를 40년으로 축소하기로 결정했습니다. 50년 만기로 약정되어 있더라도 DSR 계산에는 40년을 적용하게 되는 것입니다. 이로 인해 대출 한도가 줄어들게 되는데, 예를 들어 6500만 원 연봉자가 50년 만기 주담대를 이용할 경우, DSR 40%를 적용하면 최대 5억 1600만 원의 대출 한도가 되었습니다. 그러나 이제는 만기를 40년으로 적용받아 최대 4억 8100만 원 수준의 한도가 됩니다. 이는 기존 방식보다 3,500만 원(약 7%)이 줄어드.. 2023. 8. 31.
생활형숙박시설, 10월부터 주거로 쓰면 이행강제금 원희룡 국토교통부 장관은 생활형숙박시설의 이행강제금 부과와 관련해 추가 검토나 규제 완화는 어렵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30일 국회 국토교통위원회에서 원 장관은 강대식 국회의원의 질문에 대해, 생활형 숙박시설 용도변경 건수가 적은 이유에 대해서 "건축상 요건인 발코니나 주차장을 갖추는 것이 어려워 보인다"고 답변했습니다. 국토부 자료에 따르면, 생활형숙박시설(생숙)이 오피스텔로 용도변경된 건수는 최근 2월 기준으로 42개 동, 1033실이었습니다. 지난해 기준으로는 전국적으로 8만 6920실로 집계되었습니다. 원 장관은 오피스텔로의 변경 조건이 복잡하여 추가적인 규제 완화가 '형평성' 문제 때문에 어렵다고 설명했습니다. 그는 "숙박업을 가능하게 하려는 취지와는 달리, 일부 경우에는 주택 확보 수단으로 사.. 2023. 8. 30.
급등했던 비트코인과 리플 가격 하락 비트코인 15%, 리플 36% 하락 SEC, 비트코인 현물 ETF 승인 지연 및 리플 항소 미국 금리인상 우려 증폭 규제와 신중한 입장으로 인한 비트코인과 리플 가격 하락 2023년 6월 중순부터 빠르게 상승한 비트코인과 리플의 가격이 최근 급격한 하락세를 보이고 있습니다. 이러한 하락의 배경에는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가 가상자산 시장에 대한 규제 방침을 엄격히 고수하고 있으며, 비트코인 현물 상장지수펀드(ETF) 승인에 대해서도 신중한 입장을 보이고 있다는 점이 있습니다. 이러한 영향으로 인해 비트코인과 리플의 가격은 결국 급등 전 수준으로 되돌아온 것으로 관찰되고 있습니다. 연준의 기준금리 인상 가능성과 위험자산 회피 심리 미국 중앙은행인 연방준비제도(Fed)가 재차 기준금리 인상을 시행할 가능.. 2023. 8. 27.
신용회복 신청자수 급증(빚 못갚는 사람들) 금융기관에서 대출을 받았지만 생활고 등의 이유로 빚을 상환하지 못하고 채무조정(신용회복)을 신청하는 사람들의 수가 급증하고 있습니다. 고금리와 경기 회복 지연 등으로 인해 대출자들의 부실화가 더욱 심화되는 우려가 나타나고 있습니다. 이러한 상황에서도 채무조정 대상자 중에서 빚을 꾸준히 갚아온 성실한 상환자들의 연체율이 급증하며 '빚 굴레'가 더욱 악화되는 추세를 보이고 있습니다. 국회 정무위원회 소속 양정숙 의원에 따르면, 올해 6월 말을 기준으로 채무조정 신청 건수는 9만1천981명으로, 지난 해 전체 신청자 수의 70%에 해당하는 수치입니다. 채무조정은 대출자들이 생활 곤란으로 인해 빚을 갚기 어려울 때 상환 기간 연장, 이자율 조정, 채무 감면 등을 통해 도움을 받는 제도입니다. 특히 성실 상환자들.. 2023. 8. 15.
유류세 인하 연말까지 연장검토, 경유는 단계적 축소 유류세 인하 혜택을 연말까지 연장, 경유에 대해서는 단계적으로 세제 혜택 축소 방안 검토 중 현재 휘발유는 25%의 인하율로 인하된 상태이며, 경유와 액화석유가스(LPG) 부탄은 37%의 인하율로 유지되고 있습니다. 정부는 유류세 인하 조치 종료를 앞두고 혼란을 겪고 있는 상황입니다. 최근 기름값이 다시 상승하여 전국 주유소의 휘발유 평균 가격이 10개월 만에 리터당 1700원을 돌파했습니다. 세입 기반이 크게 나빠진 상황을 감안하면, 정부가 다음달부터 유류세 인하폭을 줄여나가는 것이 합리적일 수 있지만 물가 안정과 경제적 부담을 고려하면 유류세 인하 조치를 종료하거나 인하율을 줄이기가 어려운 상황입니다. 13일에 발표된 한국석유공사 '오피넷'에 따르면, 최근 전국 휘발유 평균 판매 가격은 리터당 171.. 2023. 8. 15.